제가 속한 팀은 업무 특성 상 같은 팀원끼리 같이 일을 잘 안 합니다. 각 팀원이 다른 부서의 사람들과 각자 따로 협업을 하는 일이 주로 많거든요. 그러다보니 윗분들께 주간 업무 보고라도 할라면 서로가 설명을 들어야만 뭘 했는지를 알 수 있을 정돕니다 ㅎㅎ. 뭐 그러다보니 개인적으로야 친하고, 회식 자리에서도 잘 놀지만 정작 업무적으로 이 사람이 어떤지..알기가 어렵단 말이죠.

그래서 이걸 좀 어떻게 해볼까..하다가 미니블로그가 떠올랐습니다. 요즘은 거의 안 하지만 몇 달 전에는 저도 me2day라는 한국판 twitter에 완전 빠져서 업무 시간에도 이것 저것 많이 끄적거렸었거든요. 그래서 요걸 좀 이용해 보면 좋겠구나..싶었습니다. 마침 Webware라는 뉴스 블로그의 RSS를 구독하고 있던 터라 회사 내에서 쓸 용도로 미니블로그 서비스를 제공하는 yammer라는 회사와 socialcast라는 회사가 있단 걸 알고 있었던 터라 두 서비스를 비교해 보고 팀 내에서 써보기로 했습니다.


yammer는 일단 비용이 적게 듭니다. 이러저러한 권한을 가진 Admin 계정을 운영하려면 비용을 지불해야 하지만 그게 아니라면 몇 명이든 간에 공짜입니다. yammer는 e-mail 주소의 도메인으로 같은 회사의 사람인지 구분하는데요, xxx@korea.co.kr 이 주소로 가입을 하고 가입 확인 메일로 컨펌을 하면 자동으로 korea.co.kr이란 회사의 일원으로 속하게 되는 겁니다.


<yammer의 사용 화면 예시>

그 안에서 팀/TF 별로 그룹을 따로 만들어서 팀 내부에서만 공유하고 싶은 내용은 회사 전체 공개가 아닌 팀 내 공개로 올릴 수도 있고, 제일 좋은 건 PC로 다운 받아서 사용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 있는데, 이걸 사용하면 굳이 홈페이지를 방문하지 않아도 주기적으로 새 글이 오면 띄워주고 글을 쓸 수도 있습니다. 이 어플리케이션은 아래 사진과 같이 푸른 계열의 색상으로 디자인 돼 있어서 개인적으로 참 마음에 듭니다. (아이폰과 블랙베리용 어플리케이션도 있습니다만 뭐 우리나라에선 잘 안쓰이는 기기들이니 별 메리트 없죠.)

<yammer의 데스크탑 어플리케이션, 실제로는 기울어져 있지 않습니다. ㅋㅋ>




socailcast는 5명까지는 공짜인데, 그 이상은 1인 추가할 때마다 월 $1~5를 내야 합니다. 아마 인원수가 많을 수록 1인당 가격이 저렴해지는 방식이겠죠? 근데 비싼만큼 값을 합니다. 일단 yammer와 달리 첨부파일을 올릴 수가 있습니다. 단순히 잡담이 아니라 업무적인 얘기를 할 때는 첨부파일 기능이 정말 필요한데 말이죠. 게다가 yammer와 달리 글을 올릴 때 idea, 제안 등 카테고리를 나눠서 올릴 수가 있습니다. 요것도 참 좋은 기능이죠.


에..저는 yammer를 택했습니다. 돈 없거든요;; 사용한지 한 일주일 정도 지났는데, 처음엔 그냥 메신저로 얘기하면 될 걸 뭐하러...라고 생각했는데. 오..쓰다 보니 좋습니다. 

"아..슬럼픈가? 오늘따라 머리가 안 돌아가네."

"헉..삽질했다;;;뷁"

"간만에 칼퇴. 고기 먹으러 가야지"

뭐 이런 거..메신저나 메일로 남한테 굳이 얘기하지 않잖아요. 근데 이러저러한 얘기가 나오다보니 뭐 업무적으로 힘들다거나. 지금 컨디션이 어떻다거나. 하고 싶은 얘기를 다 할 수 있으니 서로 의사소통하는 데 정말 좋습니다. 다만 이걸 한다고 일을 잘 하게 된다거나, 일을 더 편하게 할 수 있는 건 아니긴 하죠. ㅎㅎ

하지만 일 하는데 있어서 서로가 잘 알면 진행이 잘 되잖아요. 뭐 일단 우리팀끼리만 쓰고 있지만, 나중에 전 직원이 다 쓰면, 생면부지의 사람들끼리도 서로가 올린 글 보면서 대충 어떤 사람이구나 알 수도 있고 말이죠. 


아. 그러고보니 이상하게 우리 회사 사람들은 가입을 해도 메일로 확인 메일이 안 와서;;일일이 고객센터에 무려 영어로 메일을 보내서 수동으로 컨펌 url을 받아서 가입했습니다. 회사 메일 서버에서 딱히 미국에서 오는 메일을 차단하진 않는 걸로 아는데 왜 그랬는지;;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EsB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성주현 2009.05.11 13: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엔 미니로그(http://mnlog.net)가 있습니다.

이 글은 EsBee님의 2008년 10월 16일에서 2008년 10월 31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Posted by EsB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 글은 EsBee님의 2008년 10월 1일에서 2008년 10월 9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신고
Posted by EsB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EsBee 2008.10.10 1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상당히 보기 힘들게...배달이 되는군요 ㅡ,.ㅡ

Businessweek에서 웹 상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사람 25명을 뽑아서 발표했습니다. (대체 뭔 기준인지는 알려지지 않았음..) 순위는 따로 정해져있지 않은 것 같은데, 일단 원문에 있는 순서대로 옮겨 봅니다.

1. Steve Balmer (Microsoft CEO)
2. Mitchell Baker (Mozila 재단 의장)
3. Jeff Bezos (Amazon CEO) 
4. Google 3인방 (Sergey Brin, Larry Page, Eric Shmidt)
5. Jeff Clavier (벤처 캐피탈리스트)
6. Paul Graham (벤처 육성 회사 ycombinator CEO)
7. Ariana Huffington (정치 blog 운영자)
8. Ito Joich (웹2.0 전문가 + 벤처 캐피탈리스트 + Creative Commons 운영자)
9. Steve Jobs (Apple CEO)

그 외에 News Corp.의 Rupert Murdoch이나 Yahoo의 Jerry Yang 등이 포함 돼 있습니다. 근데 우리 나라 사람은 없네요 ㅡ,.ㅡ 프랑스 사람도 있고 중국 사람(Alibaba CEO)도 있는데..






신고
Posted by EsB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