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에 구글 노트가 더 이상 회원 가입도 받지 않고, 추가 개발도 안 할 거다라고 발표를 했고, 대용품 후보자 중에 우리 나라 openmaru studio에서 만든 스프링노트가 껴 있다는 포스팅을 했었는데요. 당시 인용한 원문에 후보자로 껴 있던 EvernoteZoho, ubernote가 구글 노트에서 글을 가져오는 기능을 추가해 공개했습니다.


<Evernote에서 공개한 동영상>

아직 스프링노트에선 별 말이 없네요. 구글 독스에서 export를 시켜서 스프링노트에서 import 하는 게 기술적으로 얼마나 어려운지 (또는 불가능할지도..) 모르겠지만, 가능한 방법이 있다면 스프링노트도 어서 이런 걸 만들어서 공개하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우리 나라에선 별 볼일 없는 구글의 서비스들이지만 외국에선 나름 많이 쓰이고, 또 스프링노트도 영어 페이지를 만들 정도로 해외 서비스에도 관심이 있는 모양이니. 이렇게 경쟁자가 하나 없어졌을 때 잽싸게 유저들을 낚아 채는 센스가 필요할 듯 하네요.


(updated)
잠깐 확인해 보니 Evernote와 ubernote는 구글 노트에서 xml 방식으로 내보낸 다음 읽어 오는 건데, 스프링노트의 가져오기는 doc, hwp, html 등만 됩니다. 구글노트에서 doc와 html로 내보내서 스프링노트로 가져와 봐도 모양이 썩 예쁘지 않네요. (html은 제대로 안 옮겨짐)

doc로 내보내서 불러오면 모든 메모가 하나의 스프링노트 페이지에 들어가 버립니다. 저처럼 구글 노트에 얼마 메모 안 한 사람은 내용이 적으니 관계 없겠지만..메모가 200개 있는 분이라면 끔찍한 결과가 될 듯 합니다. 반면 xml로 내보내 Evernote에서 불러오면 구글 노트에서 4개를 갖고 오면 Evernote에서도 4개로 분리되서 저장이 됩니다.
신고
Posted by EsB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ww 2009.01.28 1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준비하시겠죠.. 스프링노트에서도.. ㅋ

얼마 전에 구글에서 몇 가지 (인기 없는) 서비스에 대해 서비스 종료/업데이트 종료 공지를 낸 적이 있는데요, 그 안에는 구글 노트도 포함돼 있었습니다. (그 외에 Twitter와 비슷한 Jaiku, Google Video 등이 종료 대상에 포함되었죠.)

이런 발표가 있는지 며칠 후 webware에서 "구글 노트 대용으로 쓸만한 7가지"라는 글을 올렸는데요..전 이거 보고 좀 쇼크였습니다. 스프링노트가 있는 거 아니겠습니까 -ㅁ- 스프링노트는 리니지로 유명한 NC Soft에서 인터넷 서비스를 개발하기 위해 만든 자회사 Openmaru studio의 작품으로, 저도 유용하게 쓰고 있는 서비스입니다. (나름 경쟁사인 NC 소프트의 서비스라 회사 업무용으로 쓰긴 좀 꺼려지지만...)



스프링노트는 사실 구글 노트 대용으로 쓰기엔 좀 성격이 다른 서비스지만, 어쨌든 서비스 시작한지 얼마 되지도 않아서 미국의 유명 블로그에서 얘기가 나온다는 거 자체가...참 대단합니다 -_-ㅋ 물론 돈벌이용으로는 쉽지 않을 스프링노트지만 (사실 오픈마루에서 나온 게 다 그렇긴 합니다만..) NC Soft의 새로운 영역에의 도전이 어느 정도 결실을 맺은 게 아닌가..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EsB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프미케 2009.01.20 04: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프일노트 정말 저두 사용하고 있는데요 정말 유용하더라구요

    • EsBee 2009.01.20 1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특히 폴더 만들어서 착착착 정리하는 게 너무 좋아요 ㅋㅋ 근데 엑셀에서 표 긁어 붙이는 것만 좀 이쁘게 잘 붙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