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는 해외 게임 뉴스 블로그의 RSS를 구독하고 매일매일 꼬박꼬박 읽었는데, 일이 너무 바쁘다 보니 상당히 오랫동안 한RSS에 새 글 (100) 인 상태로 둘 수 밖에 없었습니다. (글이 100개까지 저장됨.) 그러다 오늘 심심해서 한 번 눌러 봤는데요, Tomb Raider, Hitman같은 브랜드를 갖고 있는 독일의 Eidos가 Final Fantasy로 유명한 일본의 Square-Enix에 합병당할 거라는 기사가 나왔네요.

 기사에 따르면 이미 올해 2월에 양사가 합병에 동의했다고 합니다. (즉, 저는 2월 이전부터 게임 뉴스를 읽지 않고 있었군요 ㅋㅋ) 이제 법원에서 승인을 해 줘서 (근데 어느 나라 법원이 승인을 하는 거지?) 22일자로 합병이 되고, 23일부로 런던 주식 시장에 상장 돼 있던 Eidos의 주식은 상장이 폐지되며, 주주들은 주당 23펜스의 보상을 받는다고 합니다.



<Tomb Raider 최신작 Underworld>

 Square와 Eidos, Final Fantasy와 Tomb Raider. 참 안 어울리는 조합이지만 뭐 모든 M&A가 어울리는 것들끼리 해야 되는 건 아니니까요. 아마 똑똑한 사람이라면 양 사의 이미지가 희석되지 않도록 철저히 분리해서 관리할 거고, 몇몇 비용이 과다한 조직만 합쳐서 운영하지 않을까..하네요. 말하자면 Tomb Raider 게임 시작하기 전에 Square 로고가 뜨는 짓은 하지 않을 듯 합니다.



 여기까지 생각을 하고 나니 얼마 전의 넥슨 - 네오플 합병이 생각나네요.

- 넥슨닷컴에 던파를 넣은 것은 잘한 일일까.
- 던파처럼 큰 게임이 넥슨닷컴이라는 포털의 유저풀 지원이 필요했을까.
- 던파 매니아 유저들에게 던파가 넥슨닷컴 안으로 들어가는 게 별 의미 없는 일이었을까.
- 넥슨닷컴이 던파를 가져옴으로써 Page View 증가 말고 무슨 이득을 얻었을까.
- 넥슨이란 회사에 브랜드 이미지라는 게 있긴 한 건가. 잘 관리되고 있는 걸까.

 그냥 이런 저런 생각이 듭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EsBee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신황제 2009.04.23 17: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라라가 많이 이뻐졌네



티스토리 툴바